본문 바로가기
EPL HOT ISSUE

손흥민 햄스트링

by 제2의 지구를 위하여~ 리와우 2020. 9. 28.
728x90
728x90

손흥민 햄스트링

토트넘 공격수 손흥민

3라운드 뉴캐슬전에서

기어코 사달이 나고 말았다~

4경기 연속 강행군으로 인해

햄스트링이 올라와서

어떻게 될지 모른다.

무리뉴의 욕심이 부른 화일까?

 

강행군을 이어오던 토트넘

손흥민이 햄스트링 부상을 당했다.

토트넘은 27일(한국시간)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뉴캐슬 유나이티드와

2020~2021 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3라운드 홈경기를 치렀다.

손흥민이 선 발출 전하는 건

당연했다~ 그런데,

손흥민은 전반전

45분만 뛴 뒤 하프타임에

스티븐 베르바인으로교체됐고,교체됐고,

토트넘은 아쉽게 1-1로 비겼다.

비록 골을 뽑진 못했지만,

손흥민은 2차례에 걸쳐 골대를

때리는 등 위협적 장면을 만들어냈다.

잘 뛰고 있던 소니가 왜 교체?

많은 의문이 들었다~

설상가상으로 마지막에 이상한

VAR로 인해 실점하면서

무승부가 되어버린 상황~

뭐 이런 뭣 같은 상황이 있나?

 

VAR체크하는 중

일단, 경기는 1:1 무승부

무리뉴는 더 이상 협회에 따지지

않기로 했다.

따지고 나서 벌금 내느니,

그냥 자선단체에 기부하는 게 

낫다고 하면서 협회를 저격했다.

뉴캐슬 감독 브루스도 

이게 왜 핸드볼이냐면서

의아하다는 듯 갸우뚱했다.

 

경기 후 화상 기자회견 내내

토트넘 조세 무리뉴 감독은

어두운 표정을 지으며 심판에

대한 불만과 빠듯한 일정

등으로 인해 화가 많이

난 듯한 모습이었다.

 

또 손흥민의 교체는

휴식 차원이 아닌 햄스트링

부상 때문이라는 충격적 소식을 전했다.
4경기 연속 선발 출전에

장시간 비행으로 인해

피로가 누적되어

불가피한 부상이었는 듯하다~


런던 지역 매체 풋볼 런던의

토트넘 담당 알레스데어 골드

기자가 손흥민의 교체 이유에

대해 묻자 무리뉴 감독은

짧게 “부상이다”라고 밝혔다.

추가 설명이 없자 골드 기자는

재차 “짧은 기간에 돌아올 수 있는가?”

라고 되물었고, “아니다”라는

짧은 대답이 돌아왔다.

이어 부상 부위에 대한 질문에

무리뉴 감독은 또다시

“햄스트링”이라며 짧게

답한 뒤 기자회견장을 떠났다.

무리뉴 감독의 불편한

심기가 고스란히 묻어났다.

손흥민의 부상 정도가

어느 정도인지는 아직 정확히

전해지지 않았다.

그는 교체 직후 병원으로 향하지

않고 남은 경기를 모두

지켜본 것으로 알려졌다.

추후 병원 검진 결과를 통해

부상 정도를 확인할 수 있겠지만,

당분간 결장은 불가피한 분위기다.

첼시전 다음이

맨유전 인디~ 우야지?ㅠㅠ

손흥민의 결장은 바쁜 일정을

소화하고 있는 토트넘에는

큰 악재가 아닐 수 없다.

토트넘은 30일 안방에서

첼시와 카라바오 컵(리그컵)

4라운드(16강전)를 앞두고 있다.

토트넘에서 아직 트로피가 없는

무리뉴는 이번 리그컵을

우승의 최적의 시기로 보고 있다

그냥 넘어가지 않고,

최선을 다할 것이다.

10월 2일에는 역시 홈에서

마카비 하이파(이스라엘)와

유럽축구연맹(UEFA) 유로파리그

플레이오프를 펼친다.

또 10월 5일에는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와

올드 트래포드에서

EPL 4라운드 원정경기를 벌인다.

과연 우리의 소니가

짧은 부상으로 복귀할 수 

있을지 초미의 관심사다.

소니가 빨리

돌아오기를 바라면서~ 

 

728x90
728x90

'EPL HOT ISSUE' 카테고리의 다른 글

쏘니 없이 첼시넘고 8강으로...  (0) 2020.10.01
무리뉴가 쏘니를...  (0) 2020.10.01
손흥민 햄스트링  (0) 2020.09.28
가장 비싼 골키퍼 짤린다~  (0) 2020.09.24
손흥민 EPL파워랭킹 1위  (0) 2020.09.24
EPL 단일라운드 최다골 44  (4) 2020.09.22

댓글0